‘어쩌다 결혼’ 김동욱 “인생의 목표? 결혼 통해 행복한 가정 꾸리는 것”

[텐아시아=노규민 기자]

‘어쩌다 결혼’ 김동욱/ 사진제공=BA엔터테인먼트, CGV 아트하우스

영화 ‘어쩌다 결혼’의 김동욱이 ”결혼을 하고 싶다”고 밝혔다.

김동욱은 21일 팔판동의 한 카페에서 인터뷰를 갖고 ‘어쩌다 결혼’과 관련해 다양한 에피소드를 털어놨다. 그는 극 중 재산을 물려 받기 위해 ‘가짜 결혼’을 계획하는 정성석 역을 맡아 열연했다.

이날 김동욱은 “극 중 박해주(고성희)는 결혼을 도피하고 싶은 인물이다. 영화를 찍고, 보면서 누군가의 첫 번째 목표가 결혼이 아닐 수도 있겠구나 싶었다”고 말했다.

이어 김동욱은 “나는 결혼을 하고 싶다”라며 “궁극적인 목표는 결혼을 통해 행복한 가정을 꾸리는 것이다”고 했다.

김동욱은 “지인들에게 ‘결혼이 행복할 것 같으냐’는 말을 너무 많이 들었다. 내가 결혼하고 싶다고 하면 철없이 환상을 가지고 산다며 욕을 많이 먹고 있다. 하지만 결혼해서 잘 사는 사람도 많이 봤다”며 웃었다.

‘어쩌다 결혼’은 재산을 물려받기 위해 결혼을 계획한 성석(김동욱)과 자신의 인생을 찾기 위해 결혼을 선택한 해주(고성희)가 서로의 목적을 달성하기 위해 결혼하는 척, 3년만 같이 사는 척 하기로 계약하면서 벌어지는 이야기를 담은 영화다.

오는 27일 개봉.

노규민 기자 pressgm@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