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한별 “‘슬플 때 사랑한다’는 시작부터 센 사랑”

[텐아시아=유청희 기자]

박한별/이승현 기자Ish87@

배우 박한별이 MBC ‘슬플 때 사랑한다’의 출연 소감을 밝혔다.

20일 오후 서울 상암동 MBC 사옥에서 ‘슬플 때 사랑한다’ 제작발표회가 열렸다. 최이섭 PD를 비롯해 지현우, 박한별, 류수영, 왕빛나, 박하나가 참석해 이야기를 나눴다.

박한별은 “’격정 멜로’ 드라마라고 해서,포털사이트 검색창에 한번 검색해봤다. 급박한 사랑에 대한 이야기를 펼치는 드라마라고 하더라. 우리 드라마가 딱 그렇다. 평범하지 않은 급박한 상황에서 사랑이 시작된다”고 소개했다.

이어 “대부분의 멜로 드라마가 사랑의 단계에 맞춰, 끝을 향하면서 점점 사랑의 감정을 쌓아올려간다면, 우리 드라마는 처음부터 센 상황에서 시작한다.”며 기대를 당부했다.

‘슬플 때 사랑한다’는 사랑에 실패한 이들의 두 번째 사랑을 담은 격정 멜로 드라마다. 사랑은 흔하지만 ‘진짜 사랑’은 힘든 시대, 진정한 사랑을 찾아가는 세 남녀의 이야기를 담는다. 오는 23일 오후 9시 5분 방송된다.

유청희 기자 chungvsky@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