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상혁 CP, “광희, 제대만 기다렸다…요리 특화 아이돌”

[텐아시아=김수경 기자]

방송인 황광희가 21일 오후 서울 마포구 상암동 스탠포드호텔 서울에서 열린 올리브 ‘모두의 주방’ 제작발표회에서 여전한 입담을 보여줬다./조준원 기자 wizard333@ 

올리브 예능 ‘모두의 주방’의 박상혁 CP가 “광희는 요리에 특화된 유일한 한국 아이돌이다. 제대하기를 너무 기다렸다”고 말했다.

21일 오후 서울 마포구 상암동 스탠포드호텔에서 열린 ‘모두의 주방’ 제작발표회에서였다.

박 CP는 “‘모두의 주방’을 생각하면서 제일 먼저 떠오른 사람도 광희다. 광희가 요리에 관심도 있고 잘한다. ‘모두의 주방’에 이렇게 진정성 있는 출연자가 합류해 기쁘다”고 광희를 칭찬했다.

광희는 군대에 가기 전 EBS ‘최고의 요리비결’을 2년간 진행한 이력이 있다. 광희는 “제철에 나온 재료들이 무엇이 있는지 살펴봤다. 봄이 곧 다가오니 봄에 관련된 재료를 활용해 요리를 했다. 또 여러 가지 준비돼 있다”고 말해 기대감을 높였다.

‘모두의 주방’에서는 소셜 다이닝 트렌드처럼 출연진이 직접 각자가 준비해 온 요리를 하고, 식사를 하며 자연스럽게 대화를 나눈다.

파일럿에서 정규로 편성된 ‘모두의 주방’은 오는 24일 오후 7시 40분부터 매주 일요일에 방영된다.

김수경 기자 ksk@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