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생술집’ 박훈 “다이어트하며 변화 내심 기대, 현빈 보니 의미 없더라”

[텐아시아=우빈 기자]

‘인생술집’ 박훈, 한보름, 이시원, 엑소 찬열. / 사진제공=tvN

배우 박훈이 현빈을 보고 허탈했던 심정을 고백했다.

21일 방송되는 tvN ‘NEW 인생술집’에는 뜨거운 인기 속에 종영한 드라마 ‘알함브라 궁전의 추억’ 특집으로 꾸며져 배우 박훈, 한보름, 이시원, 찬열이 출연한다.

이날 박훈은 현빈과의 첫 촬영 에피소드를 털어놓았다. 현빈과 대적하는 역으로 캐스팅 되었던 박훈은 강렬하고 날카로운 인상을 위해 한 달 동안 무려 8kg를 감량했다고 고백했다.

그는 “혼자 운동하며 많은 감량을 해 내심 기대했다. 하지만 첫 촬영장에서 실제 현빈과 마주하고 보니 (다이어트가) ‘의미 없다’는 것을 깨달았다”고 말해 웃음을 안겼다.

한보름과 이시원은 이색 능력을 공개했다. 이시원은 생활 속 불편한 것을 보면 바꾸고 싶었다며 출원한 여러 특허증은 물론, 직접 디자인한 구두까지 공개하며 모두를 깜짝 놀라게 만들었다. 한보름 또한 취미 생활로 시작해 전문가 수준에 이르게 된 다양한 자격증을 공개했다. 애견미용사 자격증부터 바리스타, 스킨 스쿠버, 스카이다이빙 등 분야를 가리지 않는 두 여배우의 만능 재주꾼 면모에 현장에 있던 모두가 감탄을 아끼지 않았다.

이시원은 서울대 출신의 화려한 이력을 공개하며 이목을 집중시켰다. 부모님의 교육철학부터 캠퍼스 라이프 스토리는 물론, 배우로 전향하게 된 이야기까지 솔직하게 털어놓으며 진정한 엄친딸로서의 면모를 가감 없이 드러냈다.

찬열은 ‘알함브라 궁전의 추억’ 촬영 당시 박신혜의 연기에 충격을 받았다고 고백했다. 그는 “촬영 들어가기 전, 감독님과 ‘울까요, 말까요?’ 한 마디를 나눈 뒤 바로 눈물을 뚝뚝 흘리며 우는 박신혜의 연기를 보고 정말 대단하다고 생각했다”며 선배에 대한 애정 어린 존경을 드러냈다. 또한 온라인상에서 화제를 모으고 있는 찬열표 떡볶이를 직접 요리하며 남다른 매력을 자랑할 예정이다.

우빈 기자 bin0604@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