올해 가장 기대되는 돼지띠 아티스트는?…1위 황민현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제공=지니뮤직

그룹 뉴이스트 황민현이 올해 가장 활약이 기대되는 ‘돼지띠 아티스트’ 1위로 뽑혔다.

온라인 음악사이트 지니뮤직은 최근 ‘올해 가장 활약이 기대되는 돼지띠 아티스트는?’이라는 주제로 설문 조사를 했다. 지니 회원들에게 후보를 직접 추천 받고, 지난 7일부터 18일까지 투표를 진행했다. 15만 4724 투표 수로 마감했다.

투표 결과 올해 가장 기대되는 돼지띠 아티스트 1위는 황민현(27.84%)이 차지했다. 프로젝트 그룹 워너원 활동을 마치고 다시 뉴이스트로 합류해 어떤 활약을 펼칠지 기대를 드러냈다.

2위는 가수 청하(24%)가 차지했다. 톱5 중 유일한 여성 아티스트다.

3위는 그룹 방탄소년단 지민(17%)이 차지했다. 지민은 최근 데뷔 후 처음 내놓은 자작곡 ‘약속’으로 국내를 넘어 해외에서도 주목받고 있다.

4위는 옹성우(9%), 5위는 뉴이스트의 백호(7%)가 이름을 올렸다.

지니뮤직은 추후 이번 투표에서 1위를 차지한 황민현을 주제로 지니 앱과 홈페이지에 메인 배너와 특별 페이지를 마련할 예정이다. 더불어 황민현의 이름으로 도움의 손길이 필요한 곳에 300만 원을 기부한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