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캡틴 마블’ 히어로부터 수수께끼 고양이 구스까지…新 캐릭터 대거 등장

[텐아시아=노규민 기자]

‘캡틴 마블’ 캐릭터 스틸/ 사진제공=월트디즈니컴퍼니 코리아

마블의 새로운 히어로 캡틴 마블의 탄생을 담은 영화 ‘캡틴 마블’의 캐릭터 스틸이 공개됐다.

‘캡틴 마블’은 기억을 잃은 파일럿 캐럴 댄버스(브리 라슨)가 쉴드 요원 닉 퓨리(사무엘 L. 잭슨)를 만나 어벤져스의 마지막 희망 캡틴 마블로 거듭나는 이야기. 올해 첫 마블 스튜디오 작품이다.

캡틴 마블을 비롯한 새로운 캐릭터들의 대거 등장과, 1990년대로 돌아간 쉴드의 모습 등 다양한 매력을 갖추고 있다. 공개된 ‘캡틴 마블’ 캐릭터 스틸은 새로운 히어로, 어벤져스의 희망 캡틴 마블, 그와 콤비 플레이를 펼칠 쉴드 요원 닉 퓨리의 모습으로 눈길을 끈다.

기억을 잃은 파일럿 캐럴 댄버스가 소속 돼 활동하게 되는 우주의 전사 집단인 크리 스타포스의 사령관(주드 로)은 전투에 임한 모습이며, 스타포스 스나이퍼 미네-르바(젬마 찬), 스타포스 멤버 브론-샤(룬 템테)는 크리의 상징인 파란 피부로 시선을 사로잡는다. 1990년대가 배경인 이번 영화에서는 ‘가디언즈 오브 갤럭시'(2014)에 출연했던 크리인 로난(리 페이스)과 코라스(디몬 하운수)의 과거 모습도 등장할 예정이다.

변신에 능한 종족 스크럴의 리더 탈로스(벤 멘델슨)는 인간으로 위장한 모습과 스크럴 본연의 모습이 함께 공개됐다. 눈 깜짝할 사이 완벽한 인간의 모습으로 탈바꿈할 수 있는 능력을 가진 스크럴의 변신 장면 역시 ‘캡틴 마블’이 보여줄 놓칠 수 없는 관람 포인트다.

여기에 캐럴 댄버스의 공군 시절 친구 마리아(라샤나 린치)는 전투기에 탑승한 모습으로 공중전의 기대를 높인다. ‘Goose’라는 이름이 적힌 목걸이를 착용한 수수께끼의 고양이 구스는 귀여움 그 이상의 활약으로 ‘캡틴 마블’ 최고의 신스틸러에 등극할 전망이다.

‘캡틴 마블’은 오는 3월 6일 우리나라에서 전 세계 최초 개봉한다.

노규민 기자 pressgm@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