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영철, 영어 이어 일본어 정복 나섰다 ‘열공 모드’

[텐아시아=노규민 기자]

김영철/ 사진=김영철 인스타그래

개그맨 김영철이 일본어 공부에 빠졌다.

김영철은 지난 20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일본어 공부를 열심히 하고 잘한단다. 그리고 또 늘었다. 형용사 벌써 들어감! 공부 마치고”라는 글과 함께 사진을 게재했다.

이어 “대막후토마키 #바질소바 #아부라소바 매니저랑! 늦은 점심”이라는 해시태그를 덧붙였다.

사진 속 김영철은 한 카페에서 여러 종류의 일본어 책을 펼쳐놓고 공부중이다. 김영철은 수준급 영어 실력을 자랑하고 있다. 영어에 이어 일본어까지 섭렵 하겠다는 각오다.

김영철은 매일 오전 SBS 파워 FM ‘김영철의 파워FM’을 진행하고 있다.

노규민 기자 pressgm@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