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봄이 오나 봄’ 김광규, 이서진 밥차 선물 인증…’변함없는 우정’

[텐아시아=유청희 기자]

MBC ‘봄이 오나 봄’ 김광규/사진제공=점프엔터테인먼트

배우 김광규가 이서진의 밥차 선물에 인증샷을 남겼다.

지난 19일 MBC 수목드라마 ‘봄이 오나 봄’ 촬영 현장에는 김광규와 김상호 감독을 응원하기 위한 이서진의 밥차가 도착했다. 이에 김광규는 자신의 SNS를 통해 “츤데레 서진이가 보내준 ‘밥이 오나 봄’ 밥상 잘 먹었습니다”라는 글과 함께 사진 두 장을 게재했다.

사진 속 김광규는 ‘김상호 감독님과 광규형에게도 밥이 오나 봄’이라는 문구가 적힌 현수막 앞에서 포즈를 취하고 있다. 정월대보름에 맞춰 준비된 땅콩을 한 접시 가득 담은 채 함박웃음을 짓고 있다. ‘봄이 오나 봄’ 현장 관계자에 따르면 이서진의 밥차 선물 덕분에 화기애애한 분위기 속에서 촬영을 이어나갈 수 있었다.

김광규와 이서진은 현재 방송 중인 OCN 드라마틱 시네마 ‘트랩’을 비롯해 MBC ‘결혼계약’, KBS ‘참 좋은 시절’ 등에 함께 출연한 바 있다. 특히 tvN ‘삼시세끼 정선편’으로 앙숙 케미를 발산하며 눈길을 끌었다. 

김광규는 ‘봄이 오나 봄’에서 은퇴한 배우 이봄(엄지원)을 복귀시켜 성공하려는 엔터방 대표 방광규 역을 맡아, 코믹 연기를 펼치고 있다.

‘봄이 오나 봄’은 매주 수, 목요일 오후 10시에 방송된다

유청희 기자 chungvsky@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