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Y머슬’ 유세윤 “시청자들에게 다양한 종목 소개, 자극줄 것”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코미디언 유세윤이 20일 오후 2시 서울 도화동 베스트 웨스턴 서울가든 호텔에서 열린 JTBC 새 예능프로그램 ‘위대한운동장:SKY머슬’의 제작발표회에 참석했다. / 조준원 기자 wizard333@

코미디언 유세윤이 “운동을 배울 수 있는 좋은 기회라고 생각해서 출연하게 됐다”고 밝혔다. 20일 오후 2시 서울 도화동 베스트 웨스턴 서울가든 호텔에서 열린 JTBC 새 예능프로그램 ‘위대한운동장:SKY머슬'(이하 ‘SKY머슬’)의 제작발표회에서다.

‘SKY머슬’은 평소 운동을 좋아하는 연예인들이 ‘운동 코디네이터’로 변신해 즐겁게 체력과 몸매를 관리하고 싶은 참가자들과 운동하는 과정을 보여주는 프로그램이다.

유세윤은 “평소 운동에 관심은 있었지만 제대로 배우지 못했는데, ‘SKY머슬’로 좋은 기회를 얻었다”면서 “하루에 한 종목을 심도 있게 파고들지 못하겠지만, 시청자들에게 다양한 종목을 소개하고 자극만 줄 수 있어도 성공이라고 생각한다”고 강조했다.

유세윤을 비롯해 코미디언 박나래, 그룹 에프엑스(f(x)) 엠버, 배우 권혁수, 그룹 우주소녀 은서, 그룹 모모랜드 주이 등이 뭉쳤다. 매회 전문가가 등장해 운동 노하우를 전수한다. 오는 23일 첫 회에는 수영선수 박태환이 출연할 예정이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