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준한, MBC ‘봄밤’ 주연 합류…현실적인 30대 남자 그린다

[텐아시아=유청희 기자]

김준한/사진제공=씨엘엔컴퍼니

배우 김준한이 MBC 새 수목드라마 ‘봄밤’(극본 김은, 연출 안판석)에 주연으로 합류한다.

오는 5월 방송되는 ‘봄밤’은 JTBC ‘밥 잘 사주는 예쁜 누나’의 안판석 감독과 김은 작가가 또 한 번 함께하는 작품이다.

영화 ‘박열’ ‘허스토리’ ‘변산’, tvN 드라마 ‘슬기로운 감빵생활’ 등 스크린과 안방극장을 넘나든 배우 김준한이 ‘봄밤’에 합류한다. 극 중 ‘권기석’ 역을 맡아, 현실적인 30대 남자의 모습을 보여줄 예정이다.

김준한은 지난해 MBC ‘시간’에서 신민석 역할을 맡아 시청자들에게 강렬한 인상을 남겼다. 이어 OCN ‘신의퀴즈:리부트’에서는 냉철하면서도 야망 넘치는 인물 곽혁민 역으로 극에 긴장감을 불어넣었다.

‘봄밤’은 오는 5월 처음 방송된다.

유청희 기자 chungvsky@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