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성운·몬스타엑스·아스트로, 3.1운동 100주년 기념 ‘2019 One K 콘서트’ 출연

[텐아시아=우빈 기자]

‘2019 One K 콘서트’ 포스터 / 사진제공=리앤컴

그룹 몬스타엑스, 아스트로 등과 가수 김조한, 백지영 등이  3.1운동 100주년 기념 ‘2019 One K 콘서트’에 출연한다.

오는 3월 1일 서울 여의도 국회의사당 잔디마당에서 열리는 ‘3.1운동 100주년 기념 2019 One K 콘서트’ 최종 라인업이 확정됐다.

몬스타엑스, 아스트로, 하성운, (여자)아이들 등 K팝을 이끌어가고 있는 글로벌 아이돌부터 김조한, 백지영 등 대표적인 가창력 끝판왕 가수들까지 다양한 장르의 아티스트들이 총출동한다.

이외에도 오마이걸, 에이프릴, SF9, 정인, 알리, 치타, 벤, 서지안, 길구봉구, 주니엘, 라붐, 소나무, CLC, 드림캐쳐, DETTO, KARD, 온앤오프(ONF), TRCNG 등 24팀이다.

특히 하성운은 워너원 활동 종료 후 첫 솔로 무대를 One K 콘서트를 통해 선보일 예정이어서 큰 기대를 모으고 있다.

또 최근 정규2집 앨범으로 컴백한 글로벌 대세돌 몬스타엑스와 JTBC ‘SKY 캐슬’에서 우주 역을 맡았던 찬희가 소속된 SF9이 출연하고 26일 컴백 예정인 (여자)아이들도 신곡 무대를 선보일 것으로 알려지며 화제가 되고 있다.

아스트로는 무대 출연뿐만 아니라 멤버 차은우가 이상민, 구구단 세정과 함께 당일 콘서트의 MC로도 나설 예정이다. 차은우는 지난 16일 공개된 One K 글로벌캠페인 테마송 ‘코리안 드림’ 음원에 참여하기도 했다.

우빈 기자 bin0604@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