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왜그래 풍상씨’ 이시영, 최대철에 기습 뽀뽀…러브라인 변동될까

[텐아시아=우빈 기자]

‘왜그래 풍상씨’ 이시영 최대철에 기습 뽀뽀 / 사진제공=초록뱀미디어

KBS2 수목 드라마 ‘왜그래 풍상씨’ 이시영이 최대철에게 기습  뽀뽀를 했다.

‘왜그래 풍상씨’ 제작진은 19일 한밤중 전칠복(최대철 분)에게 뽀뽀하는 넷째 화상(이시영 분)의 모습을 공개했다.

‘왜그래 풍상씨’는 동생 바보로 살아온 중년남자 풍상씨(유준상 분)와 등골 브레이커 동생들의 아드레날린 솟구치는 일상과 사건 사고를 통해 가족의 의미를 생각해 볼 드라마. 우리 주변에서 있을 법한 가족들의 이야기를 재밌고 뭉클하게 그려내며 인생 가족 드라마란 호평 속에 인기리에 방송 중이다.

공개된 사진 속 화상과 칠복이 함박눈을 맞으며 핑크빛 기류를 뿜어내고 있다. 2% 부족한 모습으로 웃음을 선사했던 평소와 달리 상남자 포스를 뿜어내고 있는 칠복이 관심을 모은다. 매일 그를 무시하기 일쑤였던 화상 또한 진지한 표정으로 그를 쳐다보고 있어 눈길을 끈다.

묘한 긴장감을 자아내며 서로를 쳐다보던 화상과 칠복이 급기야 입맞춤을 나누고 있어 시선을 강탈한다. 화상이 그동안 자신에게 열렬한 마음을 표했던 칠복에게 마음의 문을 연 것인지 두 사람의 관계가 어떻게 흘러갈 것인지 궁금증을 자아낸다.

이처럼 화상의 ‘심쿵’ 뽀뽀를 받은 칠복이 이내 바닥에 털썩 주저앉아 울상을 짓고 있어 폭소를 유발한다. 이에 그의 사랑이 드디어 빛을 보게 돼 ‘화상’이라는 ‘복’이 터지게 되는 것인지 이목을 집중시킨다.

‘왜그래 풍상씨’는 매주 수, 목요일 밤 10시 방송된다.

우빈 기자 bin0604@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