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나윤, ‘특별근로감독관 조장풍’ 출연…김동욱과 ‘부녀 케미’

[텐아시아=유청희 기자]

이나윤/사진제공 = SM C&C

아역배우 이나윤이 MBC 새 월화드라마 ‘특별근로감독관 조장풍(극본 김반디, 연출 박원국)’에 캐스팅됐다.

‘특별근로감독관 조장풍’은 과거 국가대표급 유도 선수 출신이자 체육교사로서 건실한 삶을 꿈꾸었던 조진갑(김동욱)이 ‘욱’ 하는 성격 때문에 퇴출 된 후 무사안일을 최우선으로 하는 고용노동부 근로감독관으로 일하며 사회의 악덕 ‘갑’들을 응징하는 이야기를 다룬 사회풍자 드라마다.

이나윤은 극 중 조진갑의 딸 ‘조진아’역을 맡는다. 주관이 뚜렷한 성격의 소유자로 등장해 아빠인 진갑의 정신적 지주로 활약하게 된다는 설명. 김동욱과 함께 찰떡 같은 ‘부녀 케미’를 선보이겠다는 각오다.

그 동안 이나윤은 드라마 ‘손 꼭 잡고, 지는 석양을 바라보자’ ‘듀얼’ ‘보이스’ ‘가화만사성’ ‘내 딸, 금사월’ 등 다수의 작품에 출연했다.

‘특별근로감독관 조장풍’은 오는 4월 방영 예정이다.

유청희 기자 chungvsky@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