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더쇼’ 드림캐쳐, ‘피리’부터 ‘체이스 미’까지…악몽의 끝과 시작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그룹 드림캐쳐. / 제공=드림캐쳐컴퍼니

그룹 드림캐쳐가 SBS MTV 음악프로그램 ‘더쇼’를 ‘악몽’으로 물들인다.

소속사 드림캐쳐컴퍼니에 따르면 드림캐쳐는 19일 오후 방송되는 ‘더쇼’에 출연해 네 번째 미니음반 ‘디 엔드 오브 나이트메어(The End of Nightmare)’의 타이틀곡 ‘피리(PIRI)’와 발라드곡 ‘데이드림(Daydream)’을 부를 예정이다. 뿐만 아니라 ‘악몽’ 시리즈의 시작을 알린 ‘체이스 미(Chase Me)’도 열창한다.

세 가지 색깔의 무대로 ‘일곱 악몽’ 드림캐쳐의 시작과 끝을 ‘더쇼’에서 한꺼번에 만나볼 수 있다.

드림캐쳐는 2017년 싱글 음반 ‘악몽’으로 데뷔해 타이틀곡 ‘Chase Me’를 통해 호응을 얻었다. 이들은 강렬한 메탈록 장르와 역동적인 퍼포먼스, 판타지 이야기로 두 차례의 월드 투어 콘서트도 성황리에 마무리했다.

최근 발표한 새 음반은 ‘악몽’ 시리즈를 마무리 짓는 작품이어서 팬들의 관심이 쏠렸다. 타이틀곡 ‘PIRI’는 드림캐쳐 특유의 메탈록 사운드를 잃지 않으면서도 다양한 음악 소스를 녹여 호평을 받고 있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