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무엇이든 물어보살’ 서장훈X이수근, 연예인 1호 손님 고민 상담…“배우로 전향해라”

[텐아시아=태유나 기자]

KBS Joy 예능프로그램 ‘무엇이든 물어보살’ 방송 화면. / 사진제공=KBS

KBS Joy 파일럿 예능 프로그램 ‘무엇이든 물어보살’에 연예인 1호 손님이 방문한다.

18일 방송되는 ‘무엇이든 물어보살’에서는 선녀보살 서장훈과 아기동자 이수근이 엉뚱한 고민을 들고 온 유명 연예인을 손님으로 맞이해 폭소 만발 해결책을 제시한다.

고민을 들고 찾아온 의문의 남자를 사이에 두고 서장훈과 이수근은 ‘보살 역할’에 완벽 빙의해 웃음를 유발한다. 얼굴을 보자마자 그의 이름을 단박에 알아맞힌 두 사람은 이름이 맞았느냐고 되물으며 너스레를 떤다.

이어 두 보살은 다년간 가수 활동을 해온 고민남에게 잘 맞지 않는다며 배우로 전향할 것을 추천한다. 뿐만 아니라 현재 소속사를 나와야 잘될 거라는 기적의 무논리를 펼쳐 현장을 뒤집어 놓는다.

그런가 하면 콘서트를 방불케 하는 고민남의 폭풍 가창력에 흠뻑 빠진 이수근은 ‘전지적 고민남 시점’으로 그를 응원해 훈훈함까지 자아낼 예정이다.

여기에 뜬금없이 아이유까지 소환한다고 해 베일에 싸인 고민남은 누구이며 두 MC의 고민 상담은 어떻게 진행될지 기대를 모으고 있다.

엉뚱한 고민을 들고 온 연예인의 정체는 18일 오후 9시 30분에 방송되는 ‘무엇이든 물어보살’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태유나 기자 youyou@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