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운 우리 새끼’ 홍진영·홍선영 자매, 다이어트 고수들의 생생 경험담에 ‘솔깃’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제공=SBS ‘미운 우리 새끼’

다이어트 고수들이 털어놓는 생생한 경험담이 쏟아진다. 17일 오후 방송되는 SBS 예능프로그램 ‘미운 우리 새끼’에서다.

가수 홍진영은 언니 홍선영의 생일을 축하하기 위해 손수 음식을 만들고 친구들도 초대했다. 코미디언 김신영과 가수 신지 등이 집을 방문했다. 홍선영의 건강에 대해 진지한 이야기를 나눌 예정이다.

홍신영이 ‘건강’의 중요성에 대해 이야기하자 홍진영은 “언니가 자다가 죽을 고비를 몇 번 넘긴다”고 털어놨다. 정작 언니 홍선영은 해맑게 다사다난했던 다이어트 역사를 공개했다고 한다.

‘미운 우리 새끼’ 제작진은 “홍선영이 과거 단식원에서 첩보 영화 같은 탈출 작전을 벌인 사연을 밝혀 보는 이들을 놀라게 했다”고 귀띔했다. 뿐만 아니라 다이어트 한약을 버릴 수밖에 없었던 숨은 이유도 공개한다.

연예계에서 다이어트 고수로 이름난 김신영과 신지는 경험에서 나오는 쏠쏠한 조언을 아끼지 않았다고 한다. 제작진은 “박장대소와 유익한 건강 정보까지, ‘홍자매’의 이야기에서 확인할 수 있다”고 기대를 높였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