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는형님’ 비 “아내 김태희 언급 안 하는 이유? 사랑하는 마음 때문”

[텐아시아=노규민 기자]

‘아는형님’ / 사진=JTBC 방송화면

정지훈이 JTBC ‘아는형님’에 출연해 방송에서 아내 김태희에 대해 언급하지 않는 이유를 밝혔다.

16일 방송된 ‘아는형님’에는 영화 ‘자전차왕 엄복동’에 함께 출연한 배우 이범수와 정지훈(비)이 전학생으로 출연했다.

이날 강호동은 정지훈을 향해 “사람이 그렇게 살면 안돼”라며 소리쳤다. 이어 “정지훈이 최근에 총각 행세를 하고 다닌다. 작가들한테 그 분(김태희) 얘기를 못하게 했단다. 서장훈, 이상민도 총각 행세 안한다”라며 버럭했다.

형님들은 “결혼도 했는데 왜 그래” “결혼반지도 빼고 다니네””우리는 그 분 소식이 궁금하다고”라며 강호동의 말에 힘을 실었다.

또한 이수근은 “영화 개봉 때도 자리에 참석해 주셔야 더 이슈가 되지 않겠느냐”라고 말했다.

정지훈은 “VIP 시사회 때 온다”라며 “얘기를 하지 않겠다고 말을 한 적은 없다. 하지만 항상 보면 조심스럽게 꺼낸 말이 결국 화살로 돌아오더라. 일과 집안일은 분간을 시키고 싶었다. 너무 사랑하고 너무 아껴주고 싶은 마음에 그랬다”고 했다.

노규민 기자 pressgm@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