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너무 맛있어요”… ‘전참시’ 정우성, 이영자 ‘먹바타’ 변신

[텐아시아=노규민 기자]

‘전지적 참견 시점’ / 사진제공=MBC

배우 정우성이 MBC ‘전지적 참견 시점’에서 이영자의 ‘먹바타’로 변신한다.

오늘(16일) 방송되는 ‘전지적 참견 시점’ 41회에서는 정우성과 그의 매니저를 만난 이영자-매니저의 모습이 공개된다.

이날 정우성은 자신과 9년째 의리를 지키고 있는 매니저와 등장한다. 이영자와의 식사 자리에 함께 나타난 것. 정우성과 매니저는 이영자와 이영자 매니저 못지않은 돈독한 케미를 보여줄 것을 예고하고 있어 기대를 모은다.

공개된 사진 속 정우성은 자신의 맞은편에 앉은 이영자의 현란한 ‘먹스킬’을 흥미롭게 쳐다보고 있다. 실제로 정우성은 이영자가 먹는 순서를 주시하며 그대로 따라 하는 등 ‘먹바타’의 면모를 보였다는 후문.

‘먹교수’ 포스를 발산하는 이영자와 그녀의 손끝에 집중하고 있는 세 남자의 모습이 관심을 끈다. 특히 이영자의 손맛을 본 정우성이 “너무 맛있어요” 등 현실 감탄사를 내뱉으며 폭풍 리액션을 펼쳤다고 전해져 웃음을 더한다.

뿐만아니라 정우성은 연예계 대표 절친 배우 이정재가 ‘전지적 참견 시점’의 애청자임을 밝혔다.  이에 이영자와 이영자 매니저는 함박웃음을 지으며 고마움을 표했다.

‘전지적 참견 시점’은 매주 토요일 오후 11시 5분 방송된다.

노규민 기자 pressgm@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