드림캐쳐, ‘The End of Nightmare’ 아이튠즈 월드와이드 앨범 차트 5위

[텐아시아=우빈 기자]

그룹 드림캐쳐 / 사진제공=드림캐쳐컴퍼니

그룹 드림캐쳐의 새로운 앨범이 해외에서 인기다.

15일 드림캐쳐컴퍼니 측에 따르면 드림캐쳐의 네 번째 미니앨범 ‘디 엔드 오브 나이트메어(The End of Nightmare)’가 아이튠즈 월드와이드 앨범 차트 5위 올랐다.

또 아르헨티나, 핀란드, 홍콩, 인도네시아, 라트비아, 말레이시아, 페루, 포르투갈, 싱가포르에서 앨범 차트 1위를 기록했다.

드림캐쳐의 신보는 노르웨이와 대만, 터키, UAE, 베트남에서 톱 3에 안착했고, 체코, 덴마크, 이스라엘, 멕시코, 태국, 네덜란드, 독일, 뉴질랜드, 오스트리아 등에서도 톱 10에 진입하는 저력을 보였다.

드림캐쳐는 지난 13일 오후 6시 네 번째 미니앨범 ‘디 엔드 오브 나이트메어’를 발표하고 본격적인 컴백 활동에 나섰다. 이번 신보는 그동안 드림캐쳐가 그려온 ‘악몽’ 시리즈를 마무리하는 작품이다.

타이틀곡 ‘PIRI’의 뮤직비디오는 공개 약 27시간 만에 100만 뷰를 돌파하며 이들이 그려낸 새로운 악몽에 대한 남다른 사랑을 증명했다.

우빈 기자 bin0604@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