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컬투쇼’ 김남길X김성균X이하늬, ‘열혈사제’ 뒷이야기 공개

[텐아시아=태유나 기자]

‘열혈사제’ 캐릭터 포스터 / 사진제공=SBS

SBS 첫 금토드라마 ‘열혈사제’의 주역 3인방이 15일 SBS 파워FM ‘두시탈출 컬투쇼’(이하 ‘컬투쇼’)에 출연한다.

세 사람은 웃음이 끊이지 않았던 촬영장 뒷이야기와 서로 간의 연기 호흡 등을 솔직하게 털어놓을 예정이다.

‘열혈사제’의 세 배우가 출연하는 ‘컬투쇼’는 오늘 오후 2시 SBS 파워FM)과 인터넷 라디오 고릴라를 통해 들을 수 있다.

15일 오후 10시 처음 방송되는 ‘열혈사제’는 다혈질 가톨릭 사제와 바보 형사가 살인사건으로 만나 어영부영 공조 수사를 시작하는 이야기다. 김남길은 통제불능 다혈질 사제 김해일 역, 김성균은 바보 형사 구대영 역, 이하늬는 허당기 넘치는 욕망검사 박경선 역을 맡았다.

태유나 기자 youyou@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