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이유, 팬과의 약속 지켰다…김제여고 졸업식장 깜짝 방문

[텐아시아=노규민 기자]

가수 아이유. / 제공=카카오M

가수 아이유가 김제여고 졸업식장에 깜짝 등장했다.

소속사 카카오M은 14일 “아이유가 이날 오전 전북 김제시에 위치한 김제여고 졸업식장을 찾아 자신의 팬을 비롯한 졸업생과 교직원에게 프리지어 꽃다발과 초콜릿, 화장품을 전달하고 노래 선물을 했다”고 밝혔다.

이번 방문은 아이유가 지난해 9월 광진구 유니버설아트센터에서 개최한 데뷔 10주년 팬 미팅을 계기로 성사됐다. 당시 한 팬은 소원을 말하는 코너에서 아이유에게 ‘스쿨어택’을 요청했고, 아이유는 학교 축제가 이미 끝났다는 말을 듣고서 졸업식에 가겠다고 약속했다.

이날 아이유가 ‘너의 의미’를 부르며 단상에 등장하자 졸업식장에는 큰 함성과 함께 ‘떼창’이 터져 나왔다. 노래를 마친 아이유는 해당 팬과 단상에서 만나 포옹하며 직접 꽃다발과 향수를 선물했다. 또 졸업생들에게 축하 인사말을 건넨 뒤 ‘삐삐’를 끝으로 작별했다.

아이유는 “이 학생이 유애나(팬클럽명)인데, 저의 10주년 팬 미팅에 와서 소원으로, 친구들을 위해 졸업식에 와줄 수 있느냐고 요청했다. 소원을 개인을 위해 쓸 수 있는데도 친구들과 함께 졸업을 축하해달라고 한 이 친구에게 박수를 보내달라”고 해 감동을 자아냈다.

또 프리지어를 선물한 데 대해서 “꽃말이 ‘당신의 시작을 응원합니다’란 뜻”이라며 “3학년 친구들 졸업을 축하한다. 응원할 테니 사회에서도 만나면 반갑게 인사하자”고 덧붙였다.

아이유에게 소원을 말한 팬은 졸업 소감을 말해달라고 하자 “끝까지 안 올 줄 알았는데”라며 말을 잇지 못했다.

노규민 기자 pressgm@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