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도시어부’ 권혁수, 이경규X이덕화 티격태격에 “아침부터 불편했다”

[텐아시아=유청희 기자]

채널A ‘도시어부’/사진제공=채널A

채널A ‘나만 믿고 따라와, 도시어부’(이하 ‘도시어부’)에 개그맨 권혁수가 게스트로 출연해 입담을 뽐낸다. 

14일 오후 11시 방송되는 ‘도시어부’는 ‘제1회 막상막하 낚시대전 출연진 VS 제작진’으로 꾸려진다.

최근 녹화에서 권혁수는 “어렸을 때 아버지를 따라 낚시를 다녔다”며 자신감을 드러냈다. 하지만 낚시가 시작되자 기대에 못 미치는 실력을 선보여 출연진의 비웃음(?)을 자아냈다.

이경규는 제작진과의 대결에 앞서 “식은 죽 먹기”라며 자신만만한 모습을 보였다. 이에 이덕화는 “말이라도 저렇게 해야 한다”며 이경규를 놀리기 시작했다.

두 사람이 서로 맞받아치며 옥신각신하는 모습을 본 MC 장도연과 게스트 권혁수. 어쩔 줄 몰라하던 권혁수는 급기야 “불편해요 이제 보내주세요 진짜. 계속 불편했어요. 아침부터”라고 말해 현장을 웃음바다로 만들었다는 후문이다.

유청희 기자 chungvsky@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