찬희X현진, ‘음악중심’ 마크 이어 MC 합류…미나와 3MC

[텐아시아=김수경 기자]

찬희(왼쪽부터), 미나, 현진. 사진제공=MBC

MBC 음악 방송 ‘쇼! 음악중심’이 14일 “그룹 SF9의 찬희와 스트레이 키즈의 현진을 새 MC로 발탁했다”고 밝혔다. NCT 마크의 자리를 대신하는 것.

찬희와 현진은 기존 MC였던 구구단의 미나와 함께 3MC 체제로 ‘쇼! 음악중심’의 진행을 맡게 된다.

3MC 포스터 촬영에 임한 찬희는 “프로그램 진행은 처음이라 공연 때보다 더 긴장되지만 열심히 준비하고 있다. 진행 솜씨를 발휘해 팬들에게 사랑스런 미소를 전해 드리는 MC가 되겠다”며 환하게 웃었다.

MC는 처음이라는 현진은 “많이 떨리지만 발음과 목소리 톤 설정에 신경 쓰며 진행을 연습하고 있다. ​기존에 많이 못 보여 드린 밝은 미소로 책임감을 갖고 생방송에 임하겠다”며 포부를 밝혔다.

미나는 “정말 시간이 빨리 지나간 것 같다”며 MC 데뷔 1주년 소감을 밝혔다. 이어 ​“1년이 지나도 여전히 긴장되지만 새 MC와 멋진 호흡으로 프로그램을 안정적으로 이끌겠다”며 미소를 지었다. .

‘쇼! 음악중심’은 “이번 새 MC발탁으로 3명의 생기발랄한 에너지가 프로그램에 신선한 바람을 불어넣을 것”이라며 “2019년 K팝 최고의 대세 아이돌로 뭉친 새 3MC 체제를 예쁘게 지켜봐 달라”고 당부했다.

3MC 체제로 새롭게 출발하는 ‘쇼! 음악중심’은 오는 16일 오후 3시 25분 방송된다. 특히 이 날 방송에서는 새 진행자 찬희, 현진의 개성 넘치는 퍼포먼스로 꾸며질 특별한 MC 신고식이 예정돼 있어 큰 기대를 모으고 있다.

김수경 기자 ksk@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