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지민, SBS ‘초면에 사랑합니다’ 합류…진기주와 케미 예고

[텐아시아=정태건 기자]

배우 김지민/사진=JYP 엔터테인먼트 제공

배우 김지민이 SBS 새 월화드라마 ‘초면에 사랑합니다’(극본 김아정,  연출 이광영)에 출연한다.

‘초면에 사랑합니다’는 냉혈한 보스와 다혈질 비서의 새콤달콤 로맨틱 코미디 드라마다. 보스 도민익 역에 배우 김영광이, 그의 비서 정갈희 역에는 진기주가 출연키로 확정해 기대를 모으고 있다.

김지민은 진기주가 연기할 정갈희의 동생 정남희 역을 맡았다. 김지민은 겉보기엔 차갑지만 사실은 누구보다 언니를 생각하는 속 깊은 열아홉살 동생의 모습을 그릴 예정이다. 통통 튀는 매력과 진기주와의 친자매 케미에도 기대가 모아진다.

김지민은 SBS ‘초인가족 2017’에서 질풍노도의 중학생을 실감나게 연기해 2017년 SBS 연기대상 ‘청소년 연기상’을 수상한 실력파 배우다. 지난해에는 JTBC 드라마 ‘내 아이디는 강남미인’에서 천방지축 고등학생 도경희로 분해 또 한 번 연기력을 인정받았다.

‘초면에 사랑합니다’는 오는 5월 방송을 시작한다.

정태건 기자 biggu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