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아람부터 이미쉘까지, ‘애경뮤직룸’에 모인다

[텐아시아=김수경 기자]

‘애경뮤직룸’ 포스터. 사진제공=루비레코드

보컬리스트 이아람부터 이미쉘까지 떠오르는 아티스트들이 오는 16일부터 4월 6일까지 서울 AK&홍대 4층에서 펼쳐지는 ‘애경뮤직룸’에 차례로 모인다.

라인업에는 신아린, 흰(박혜원), 달X진성, 이민혁, 은종, 아월, 헤일 등이 이름을 올렸다.

애경뮤직룸은 온라인 생중계 버스킹 공연이다. 올해는 유튜버 및 스트리머까지 포함된 라인업을 선보인다.

공연은 인디 아티스트 소속사 루비레코드의 브이앱을 통해 생중계될 예정이다. 애경뮤직룸의 MC를 맡고 있는 스트리머 미모가 인기 유튜버와 스트리머를 초대해 함께하는 시간까지 마련된다.

자세한 일정 및 라인업 소개는 애경뮤직웨이브 홈페이지(www.akmusicwave) 및 SNS계정에서 확인이 가능하다.

김수경 기자 ksk@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