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애의 맛’, 이필모♥서수연 결혼식 단독 공개…서로를 향한 세레나데

[텐아시아=김지원 기자]

‘연애의 맛’ 이필모-서수연 결혼식/사진제공=TV CHOSUN ‘연애의 맛’

이필모-서수연의 백년가약 현장이 TV CHOSUN 연애 리얼리티 프로그램 ‘연애의 맛’을 통해 독점 공개된다.

이필모-서수연은 지난해 8월 운명처럼 만나 지난 9일 비공개로 결혼식을 올렸다. 두 사람은 사각사각한 필담을 나누던 ‘캠퍼스 데이트’, 서로를 납치하듯 떠난 돌발 부산 여행과 정동진 여행, 낭만 폭발 김장 데이트 등 다양한 추억을 쌓아가며 점점 가까워졌다. 이필모는 지난해 12월 25일 자신의 뮤지컬 공연 무대에서 서수연에게 프러포즈했다.

오는 13일 방송될 ‘연애의 맛’ 22회에서는 이필모-서수연의 결혼식 현장이 공개된다. 플로리스트인 서수연 오빠는 두 사람을 위해 생화로 결혼식장을 꾸몄다. 결혼식장에는 하객들로 가득 찼고, 특히 2009년 KBS 드라마 ‘솔약국집 아들들’에서 함께 출연했던 손현주, 한상진, 지창욱을 비롯해 정일우와 이종혁 등 동료 스타들이 한자리에 모여 축하의 인사를 전했다. 손현주는 ‘필연 부부’를 위해 사회도 맡았다.

이필모와 서수연은 서로를 향해 축가를 부르며 달달함을 자랑했다. 서수연은 이문세의 ‘소녀’를, 이필모는 김동률의 ‘감사’를 열창했다. 두 사람이 ‘정동진 이벤트’에서 서로를 위해 불렀던 노래였다.

‘필연 부부’는 두 손을 맞잡고 행진하며 하객들이 보는 앞에서 뜨거운 키스를 나눴다. 스튜디오에서 진행된 녹화에서 필연부부의 결혼식을 생중계로 지켜보던 출연진들은 “연맛 최초의 진한 스킨십”이라고 환호성을 터트렸다. ‘결혼식 2부’에서는 배우 한상진이 사회를 맡아 장난기 가득한 짓궂은 멘트로 새신랑 이필모의 식은땀을 흘리게 만들었다.

‘연애의 맛’ 22회는 오는 14일 밤 11시에 방송된다.

김지원 기자 bella@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