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특별근로감독관 조장풍’ 김민규, 버스 운전기사 役…김동욱과 호흡

[텐아시아=유청희 기자]

김민규/사진제공=네오스ent

배우 김민규가 MBC 월화드라마 특별근로감독관 조장풍에 출연한다.

 특별근로감독관 조장풍은 무사안일을 최우선으로 하는 공무원이 된 조진갑이 고용노동부 근로감독관으로 일하며 사회의 악덕들을 응징하는 이야기를 다룬 사회풍자 드라마다.

김민규가 연기하는 김선우는 조진갑(김동욱)의 옛 제자이자 하루아침에 억울하게 해고당한 삼도여객의 버스기사다. 부당해고를 당한 후, 근로감독관이 되어 나타난 옛 스승 진갑과 조우하게 된다. 과거부터 현재까지 이어지는 진갑과 선우의 인연이 극 중 어떻게 전개될지 많은 기대가 모아진다.

김민규는 지난 해 검법남녀’ ‘계룡선녀전’ ‘일단 뜨겁게 청소하라등에 연이어 출연하며 활발한 활동을 펼쳐왔다.

특별근로감독관 조장풍은 오는 봄 방송된다.

유청희 기자 chungvsky@tenasia.co.kr

Please follow and like u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