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붕 위의 막걸리’ 소녀시대 유리X모델 장민, ‘사심 가득’ 핑크빛 기류 포착

[텐아시아=유청희 기자]

채널A ‘지붕 위의 막걸리’/사진제공=채널A

12일 방송되는 채널A 양조 예능 ‘지붕 위의 막걸리’에서는 지막리 멤버 소녀시대 유리와 스페인 출신 모델 장민의 심상치 않은 핑크 빛 기류가 펼쳐진다.

‘제1회 글로벌 막걸리 대첩’ 참가를 위해 지막리를 방문한 외국인 방송 멤버들. 그 중 스페인 출신 모델 장민과 유리가 묘한 케미를 자랑해 주변의 눈길을 끌었다.

팀 선택 때부터 서로가 마음에 드는 눈치를 내비치던 두 사람은 막걸리를 빚기 시작하자 이내 핑크 빛 내음을 풍기며 본격적인 사심 가득한 분위기를 연출했다고 한다. 특히 두 사람은 단둘이 막걸리를 마시며 화기애애한 시간을 갖기도 했다고.

실제 연인을 방불케 한 유리와 장민의 알콩달콩 술 빚는 모습이 12일 오후 11시 ‘지붕 위의 막걸리’에서 공개된다.

유청희 기자 chungvsky@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