곽동연, 3월 16일 국내 첫 팬미팅 ‘연극’ 개최

[텐아시아=우빈 기자]

배우 곽동연 국내 첫 팬미팅 ‘연극’ / 사진제공=FNC엔터테인먼트

배우 곽동연이 국내 첫 팬미팅을 개최한다.

곽동연은 오는 3월 16일 오후 4시 30분, 합정동에 위치한 폼텍웍스홀에서 팬미팅 ‘연극’을 개최한다. 생일을 맞아 개최되는 이번 팬미팅은 데뷔 7년 만에 처음으로 열리는 팬미팅이라 의미를 더 하고 있다.

곽동연의 첫 단독 팬미팅인 ‘연극’에서는 솔직한 토크부터 감미로운 라이브까지 곽동연의 새로운 매력을 확인할 수 있다. 팬미팅을 위해 곽동연은 바쁜 스케줄에도 불구하고 포스터 제작부터 공연 기획까지 직접 적극적으로 참여했다.

2012년 드라마 ‘넝쿨째 굴러온 당신’을 통해 데뷔한 곽동연은 드라마, 영화, 연극 할 것 없이 다양한 장르를 오가며 다채로운 매력을 보여줘 호평을 얻었다. 최근에는 드라마 ‘복수가 돌아왔다’를 통해 생애 첫 악역 연기에 도전, 한계 없는 연기 스펙트럼을 입증해 주목받았다. 뿐만 아니라 예능에서는 작품 속 캐릭터와 달리 인간 곽동연의 진솔한 모습을 보여줘 시선을 사로잡았다.

특히 평소 팬사랑이 남다른 곽동연은 팬카페, SNS 등을 통해 팬들과 소통을 이어왔다. 네이버 V앱에서는 혼자서도 안정적인 진행을 펼친 것은 물론 매번 다양한 콘텐츠를 소화해 만능 엔터테이너를 입증해 이번 팬미팅에서 어떤 콘텐츠로 팬들과 소통할지 더욱 기대가 쏠리고 있다.

한편 곽동연의 팬미팅 ‘연극’ 티켓은 오는 13일 정오에 오픈되며, 예매 관련한 상세 정보는 곽동연 공식 팬카페에서 확인할 수 있다.

우빈 기자 bin0604@tenasia.co.kr

Please follow and like u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