차일디시 감비노, 그래미 어워즈 불참에도 ‘올해의 노래’ 등 3관왕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미국 가수 차일디시 감비노. / 제공=소니뮤직

미국 가수 차일디시 감비노가 10일(현지시간) 미국 로스앤젤레스 스테이플스 센터에서 열린 제 61회 그래미 어워즈(61st GRAMMY Awards)에서 3관왕을 차지했다.

차일디시 감비노는 이날 그래미 어워즈에 참석하지 않았음에도 ‘디스 이즈 아메리카(This is America)’로 ‘올해의 노래’와 ‘베스트 퍼포먼스’ ‘베스트 뮤직비디오상’을 거머쥐었다. 모두 대리 수상으로 이뤄졌다.

1958년 시작된 그래미 어워즈는 미국 레코드 예술 과학 아카데미(National Academy of Recording Arts & Science, ‘NARAS’)에서 주최하는 음반업계 최고 권위의 시상식이다. 아메리칸 뮤직 어워드(American Music Awards, ‘AMAs’), 빌보드 뮤직 어워드(Billboard Music Awards, ‘BBMAs’)와 더불어 미국 3대 음악 시상식으로 손꼽힌다. 올해는 그룹 방탄소년단의 참석으로 국내 팬들의 관심도 뜨겁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