소녀시대 유리, 첫 단독 아시아 팬미팅 투어 시작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그룹 소녀시대 유리. / 제공=SM엔터테인먼트

그룹 소녀시대 유리가 첫 단독 아시아 팬미팅 투어를 시작했다.

유리는 지난 9일 오후 8시(현지시간) 홍콩 마카오, 10일 오후 5시(현지시간) 방콕에서 연이어 공연을 펼치며 팬미팅의 문을 열었다.

이번 팬미팅은 ‘여행’을 콘셉트로 유리의 다채로운 매력을 만끽할 수 있도록 구성했다. 여행 가방을 직접 싸는 모습과 각 도시의 요리를 만드는 영상, 여행 사진 등을 공개하며 팬들과 더욱 친밀하게 소통해 호응을 얻었다.

특히 유리는 지난 10월 발표한 첫 솔로 음반 ‘더 퍼스트 신(The First Scene)’의 타이틀 곡 ‘빠져가(Into You)’와 수록곡 ‘꿈(Illusion)’ ‘버터플라이(Butterfly)’ 등은 물론 소녀시대의 히트곡 메들리를 선사하며 호응을 이끌어냈다.

유리는 또한 안정적인 연기력으로 좋은 반응을 얻은 웹 시트콤 ‘마음의 소리 리부트 1, 2’와 예능 드라마 ‘대장금이 보고 있다’의 촬영 뒷 이야기도 밝혔다. 직접 촬영한 사진이 담긴 일회용 카메라를 팬에게 선물해 감동을 더했다.

유리의 오는 3월 타이베이, 도쿄 등에서도 팬미팅을 이어나갈 계획이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