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나뿐인 내편’ 윤진이, 최수종 정체+개명 사실 알았다 “아빠 죽인 사람”

[텐아시아=유청희 기자]

KBS2 ‘하나뿐인 내편’ 방송 화면

KBS2 ‘하나뿐인 내편’에서 윤진이가 최수종의 정체를 알게됐다.

10일 방송된 ‘하나뿐인 내편’에서는 장다야(윤진이)가 아버지를 죽인 살인범이 출소했다는 사실을 알게됐다.

이날 방송에서 한 남자로부터 아버지의 살인범에 대한 기록을 전해받은 장다야는 자료 속에 강수일(최수종)의 사진이 들어 있는 것을 보고 놀랐다. 강수일의 현재의 이름이 개명한 것이라는 사실도 알게됐다.

그는 “우리 아빠를 죽인 사람이 형님 아빠, 강 기사”라고 혼잣말을 하며 충격에 빠졌다.

한편 강수일과 나홍주(진경)는 그 시각 가족들과 함께 결혼식을 올리게됐다.

유청희 기자 chungvsky@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