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나뿐인 내편’ 진경, 이혜숙에 “결혼, 행복해질 자신있다”

[텐아시아=유청희 기자]

KBS2 ‘하나뿐인 내편’ 방송 화면

KBS2 ‘하나뿐인 내편’에서 진경이 이혜숙에게 결혼 허락을 받았다.

10일 방송된 ‘하나뿐인 내편’에서는 나홍주(진경)가 언니 나홍실(이혜숙)에게 강수일(최수종)과 결혼하겠다는 이야기를 하게 됐다.

그러자 나홍주는 “지금 나한테 축하해달라는 말이 나오냐. 너같은 동생 둔 적 없다고 말했다. 나가달라”고 했다. 이에 나홍주는 “언니는 내가 프레디와 결혼할 때도 축복해주지 않았다. 이번에는 축복해달라”고 말했다

그러자 언니 나홍실은 “입장 바꿔 생각해보라. 엄마 돌아가시고 나서 너를 딸처럼 키웠다”고 말했다.

나홍주는 “맞다. 나한테는 언니밖에 없다. 그래서 언니 인정 받고 싶다”고 했다. 이어 “입버릇처럼 내가 행복해지는 거라고 했지 않냐”며 “내가 어떻게 살아왔는지 언니가 제일 잘 안다. 나는 배신도 당해봤고, 죽으려고도 해봤다. 남편을 먼저 저세상으로 보내기도 했다. 내가 뭐가 무섭겠냐”며 “행복할 자신 있다”고 했다.

유청희 기자 chungvsky@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