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집사부일체’ 이상화 선수, 주저앉는 멤버들에 “누워있을 시간 없다”

[텐아시아=유청희 기자]

SBS ‘집사부일체’ 방송 화면

SBS ‘집사부일체’에 스피드 스케이팅 선수 이상화가 사부로 등장했다.

10일 방송된 ‘집사부일체’에서는 사부로 이상화 선수가 등장해 멤버들과 함께 훈련에 나섰다. 멤버들은 바벨 들기, 계단 뛰기 등 다양한 훈련을 하게 됐다.

한 차례의 고강도 훈련을 마친 뒤 멤버들은 자리에 털썩 주저앉았다. 그대로 눕기도 했다. 하지만 이상화 선수는 “누워있을 시간이 없다. 해야할 걸 해야한다”고 말하며 멤버들을 일으켜세웠다. 그는 “훈련이 끝나고 바로 눕게되면 근육이 안 풀린다. 움직여 줘야한다”고 설명했다.

이후 멤버들은 이 선수와 함께 스스로에게 ‘셀프 점수’를 주는 시간을 가지며 스스로를 돌아봤다.

유청희 기자 chungvsky@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