황민현, 밀라노 패션 위크 초청 받았다… “韓 최초 남자 셀럽”

[텐아시아=노규민 기자]

황민현/ 사진제공=플레디스

그룹 뉴이스트의 황민현이 밀라노 패션 위크에 초청받아 화제다.

황민현은 오늘(9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MONCLERGENIUS Building is now here with me. See you on February 20th at Milan.”라는 글과 함께 사진을 한 장 게재했다. 프리미엄 라이프스타일 브랜드 ‘몽클레르’의 아이덴티티인 빌딩과 어우러지는 남다른 비주얼을 과시해 시선을 사로 잡았다.

황민현은 오는 20일 이탈리아 밀라노에서 개최되는 ‘몽클레르 지니어스’의 새로운 컬렉션 프레젠테이션에 참석한다. 뉴이스트 복귀 후 첫 번째 공식 활동으로, 팬들의 관심이 모아지고 있다.

특히 ‘몽클레르’로부터 정식 초청을 받아 패션 위크에 참석하게 되었을 뿐만 아니라 황민현이 국내에서는 최초로 초청된 남성 셀럽으로 전해져 눈길을 끈다.

이처럼 황민현은 뉴욕, 파리, 런던과 함께 4대 패션 위크로 손 꼽히며 많은 셀럽들의 꾸준한 사랑을 받아온 세계적인 행사 밀라노 패션 위크에 참석을 앞두고 있는 만큼 글로벌적인 인기와 함께 높은 브랜드 가치를 다시 한 번 입증했다.

황민현은 평소 남다른 패션 감각과 특유의 분위기, 비주얼로 국내를 넘어 전세계 패션 브랜드 관계자들의 주목을 받고 있다는 후문.

뿐만 아니라 황민현은 프레젠테이션 참석에 이어 화보 촬영 등 다양한 활동을 예정하고 있는 것으로 알려져 색다른 행보에 기대감이 한층 더해지고 있다.

노규민 기자 pressgm@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