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집사부일체’ 상상초월 독종 사부 등장…올림픽 금메달리스트 ‘존재감’

[텐아시아=노규민 기자]

‘집사부일체’/ 사진제공=SBS

SBS ‘집사부일체’에 ‘독종’ 사부가 나타났다.

오는 10일 오후 6시 25분에 방송되는 ‘집사부일체’에는 상상을 초월하는 승부욕을 가진 사부가 등장한다.

사부는 바람이 거세게 휘몰아치는 날씨에 멤버들을 아무것도 없는 빙판으로 초대해 궁금증을 자아냈다.

이상윤, 이승기, 양세형, 육성재는 넓은 빙판에서 사부를 찾는 것만으로도 체력이 방전된 모습을 보였다. 멤버들이 우여곡절 끝에 만난 사부에게 배고픔을 호소하자 “공짜는 없다”며 빙판 위 대결을 제안했다.

멤버들은 “우리도 나름대로 운동신경이 있다”며 제안을 승낙했고, 사부는 “나는 무조건 내가 이길 때까지 한다”고 말해 모두를 당황하게 만들었다. 결국 멤버들은 사부를 이기기 위해 빙판 위를 청소하듯 구르는 등 처절한 모습을 보여 촬영장을 웃음바다로 만들었다.

사부는 “스스로에게 점수를 매긴다면 당연히 100점이다”라며 올림픽 금메달리스트다운 자신감을 보여 멤버들의 고개를 절로 끄덕이게 했다는 후문. 멤버들과 ‘독종’ 사부의 만남은 ‘집사부일체’에서 확인할 수 있다.

노규민 기자 pressgm@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