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복면가왕’ 가창력+퍼포먼스+비주얼 ‘3박자’…K팝 아이돌 ‘저력’

[텐아시아=노규민 기자]

‘복면가왕’/ 사진제공=MBC

MBC ‘복면가왕’ 아이돌 특집 2라운드에서 K팝 아이돌들의 저력을 확인할 수 있다. 오는 10일 방송되는 ‘복면가왕’에서는 지난주에 이어 아이돌 특집에 참여한 복면 가수들의 노래 대결이 펼쳐진다.

지난주 미공개로 남아 더욱 궁금증을 자아낸 마지막 듀엣 무대가 화제다. 퀸(Queen)의 ‘돈 스탑 미 나우(Don’t Stop Me Now)’를 선보인 두 복면 가수의 무대에 판정단 전원이 일어나 기립박수를 보낸 것. 이후 이어진 두 아이돌 복면 가수의 솔로 무대에서도 감탄이 끊이지 않았다는 후문이다. 과연 두 사람 중 누가 2라운드에 올라가게 되었을지 귀추가 주목된다.

한편 2라운드에 올라간 복면 가수들은 K팝 아이돌답게 화려한 퍼포먼스로 개인기 무대를 채웠다. 퍼포먼스 속에 자신의 정체를 녹인 ‘힌트 댄스’를 선보인 복면 가수들. 그러나 안무가 배윤정은 “바보가 된 것 같다” “정말 하나도 모르겠다”라며 속수무책으로 추리를 포기해 웃음을 자아냈다. 과연 아이돌들의 ‘나를 찾아줘’ 댄스에는 어떤 힌트가 숨겨져 있을지 궁금증이 모아지고 있다.

이외에도 아이돌 복면 가수들은 아이돌 직속 선배인 데니, 솔지가 지켜보는 가운데 god와 EXID의 히트곡 메들리에 맞춘 2배속 댄스로 즐거움을 선사하기도 했다.

가창력, 퍼포먼스, 비주얼까지 삼위일체 K팝 아이돌 복면 가수들의 저력이 느껴지는 2라운드 대결은 10일 오후 5시에 방송되는 ‘복면가왕’을 통해 확인할 수 있다.

노규민 기자 pressgm@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