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리갈하이’ 오늘(8일) 첫방…안내상∙차오루∙동방우, 특별출연 예고

[텐아시아=유청희 기자]

JTBC ‘리갈하이’/사진제공= GnG 프로덕션, 이매진 아시아

JTBC 새 금토드라마 ‘리갈하이’(극본 박성진, 연출 김정현)가 안내상, 차오루, 동방우의 특별 출연 소식을 알렸다.

‘리갈하이’ 제작진은 8일 첫 방송을 앞두고 안내상, 차오루, 동방우의 촬영 현장 스틸을 공개했다. 세 배우는 각각 임팩트 있는 캐릭터를 연기하며 극 초반의 풍성함을 더한다.

다양한 작품들을 통해 진중하면서도 부드러운 연기를 선보이는 베테랑 배우 안내상은 극중 서재인(서은수)의 아빠 서동수로 출연한다. 서재인의 인생에 큰 전환점을 주는 인물로 안내상은 관록 있는 부성애 연기를 보여준다.

엉뚱하면서도 재치 발랄한 매력을 가진 차오루는 고태림(진구)이 왕민 그룹의 법률 파트너가 되기 위해 접근했던, 왕민그룹 회장의 딸 왕려령을 연기한다. 짧은 순간에도 유쾌한 완충제 역할을 톡톡히 한다는 설명이다.

무대와 스크린, 브라운관을 오가며 인상 깊은 연기를 선사해온 배우 동방우는 ‘리갈하이’의 포문을 여는 첫 장면에 등장한다. 공개된 스틸컷에는 교도소에 앉아, 고태림의 시그니처 손가락 포즈를 하고 있는 모습이 포착된 상황. 과연 고태림과 어떤 관계가 있을지 관심이 모아진다.

‘리갈하이’ 제작진은 “출연을 흔쾌히 응해준 안내상, 차오루, 동방우은 현장에 큰 에너지를 선물하며 큰 힘을 실어줬다. 시청자들에게 색다른 볼거리를 선사할 것”이라고 기대했다.

‘리갈하이’는 법‘좀’ 만질 줄 아는 승률 100% 괴물 변호사 고태림과 법‘만’ 믿는 정의감 100% 초짜 변호사 서재인, 달라도 너무 다른 두 변호사의 살벌하게 유쾌한 코믹 법조 활극. 드라마 ‘강력반’ ‘MISS 맘마미아’의 박성진 작가와 ‘구가의서’ ‘미세스캅2’ ‘화유기’를 공동연출한 김정현 감독이 의기투합한 작품이다. 오늘(8일) 오후 11시 JTBC에서 첫 방송.

유청희 기자 chungvsky@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