워너원 윤지성, 첫 단독 팬미팅 티켓 오늘(8일) 오픈

[텐아시아=우빈 기자]

윤지성 단독 팬미팅 포스터 / 사진제공=LM엔터테인먼트 

가수 윤지성이 생애 첫 단독 팬미팅을 열고 팬들과 만난다.

윤지성은 오는 23~24일 서울 한남동 블루스퀘어 인터파크 아이마켓홀에서 단독 팬미팅 ‘2019 윤지성 1st FAN MEETING : Aside in Seoul’를 개최한다.

이번 공연은 윤지성이 솔로 가수로서의 새출발을 알리는 국내 첫 단독 팬미팅으로그룹 워너원으로 활동하던 때와는 색다른 모습을 보여줄 것으로 기대를 모은다그동안 아낌없는 사랑과 응원을 보내준 팬들을 위해 마련된 자리인 만큼윤지성은 팬들과 한층 가까이에서 소통하며 특별한 추억을 선사할 예정이다.

또한윤지성은 이번 서울 팬미팅을 시작으로 3 2일 마카오, 9일 대만, 15일 싱가포르, 17일 말레이시아, 19일 일본 도쿄, 21일 일본 오사카, 23일 방콕 등 총 7개국 8개 도시를 돌며 아시아 팬미팅 투어를 이어갈 계획이다.

이번 콘서트의 티켓 예매는 오늘(8오후 8시부터 인터넷 예매 사이트인 인터파크에서 진행될 예정으로솔로 가수로서의 윤지성의 다채로운 매력을 느낄 수 있어 음악 팬들의 높은 관심이 기대된다.

한편윤지성은 20일 첫 솔로앨범 ‘Aside’를 발표하고 본격적인 솔로 활동에 나선다.

우빈 기자 bin0604@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