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수린, ‘unofficialboyy’로 활동명 변경 후 첫 EP 발매

[텐아시아=김수경 기자]

unofficialboyy(이수린). 사진제공=어베인뮤직

Mnet ‘쇼미더머니 777’에 출연했던 래퍼 이수린이 활동명을 ‘unofficialboyy(언오피셜보이)’로 변경하고 8일 첫 EP 앨범을 발매한다.

이수린은 ‘LUDA’에서 ‘unofficialboyy(언오피셜보이)’로 활동명을 변경하게 됐다. 이날 오후 6시 공개하는 앨범에는 동명의 타이틀 곡 ‘unofficialboyy’를 포함한 7곡이 수록됐다.

이 중 7번 트랙 ‘해골바가지’는 프리스타일로 녹음한 랩을 그대로 앨범으로 만들어 프리스타일 랩 배틀 대회 ‘SRS 2015’에서 우승했던 실력을 녹였다. 특히 이번 앨범에는 각 트랙마다 “’unofficialboyy’가 나타났다”라고 외치며 기대를 모은다.

이번 앨범에서는 재키와이의 앨범을 프로듀싱했던 ‘Ian Purp’가 ‘unofficialboyy’와 함께 협업했다. 모든 트랙의 믹스와 마스터링은 페임 레코즈의 미국 지사인 ‘FAME RECORDS LA’를 통해 완성됐다.

2017년 설립된 페임 레코즈(F.A.M.E RECORDS)’는 어베인 뮤직 산하의 신생 힙합 레이블로 불리다바스타드(BULLY DA BA$TARD), 덱스(DEX), 돌로(DOLO) 등의 신예 아티스트들로 구성돼 있다.

김수경 기자 ksk@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