온앤오프 효진, “새로운 이미지와 콘셉트, 꽤 오래 준비했죠”

[텐아시아=김수경 기자]
온앤오프,효진,쇼케이스

그룹 온앤오프 효진이 7일 오후 서울 송파구 올림픽공원 K아트홀에서 열린 미니 3집 앨범 ‘WE MUST LOVE’ 발매 기념 쇼케이스에서 하트를 그리고 있다./이승현 기자 lsh87@

그룹 온앤오프의 멤버 효진이 “이전과는 상반된 이미지에 초점을 두고 앨범을 준비했다”고 밝혔다.

7일 오후 서울 송파구 올림픽공원 K아트홀에서 열린 온앤오프의 미니 3집 ‘WE MUST LOVE’ 발매 기념 쇼케이스에서였다.

효진은 “‘WE MUST LOVE’는 미니 2집 ‘YOU COMPLETE ME’와는 상반되는 이미지와 콘셉트를 갖고 있다. 곡도 새로운 스타일이다. 그 새로움에 익숙해지기 위해서는 연습을 필요로 해서 꽤 오래 전부터 ‘WE MUST LOVE’를 준비했다”고 말했다.

이어 이미지는 물론 퍼포먼스로도 더 카리스마있게 나오는 온앤오프의 이번 활동에 대한 기대를 당부했다.

‘WE MUST LOVE’는 이날 오후 6시부터 각 음원 사이트에서 감상 가능하다.

김수경 기자 ksk@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