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도시어부’ 에이스 김새론, 낚시꾼의 꿈 ‘옐로핀 튜나’ 포획 성공

[텐아시아=유청희 기자]

채널A ‘나만 믿고 따라와, 도시어부’/사진제공=채널A

채널A ‘나만 믿고 따라와, 도시어부’(이하 ‘도시어부’)에서는 팔라우에서 에이스로 급부상한 김새론의 활약상이 공개된다.

7일 오후 11시 방송될 ‘도시어부’에서 김새론은 ‘어종불문 총 무게가 10kg 이상이면 황금 배지를 수여한다’는 룰에 따라 새로운 배지를 받기 위해 분투한다.

현장에서 김새론은 낚시꾼들의 꿈의 목표인 ‘옐로핀 튜나’ 낚시에 성공하며 멤버들을 놀라게 했다. 무게마저 어마어마한 옐로핀 튜나의 크기에 김새론은 손을 떨며 낚싯대를 제대로 가누지 못했다는 후문이다.

김새론이 잡은 옐로핀 튜나가 김새론에게 황금 배지를 가져다 줄 수 있을지 여부는 방송을 통해 공개된다.

유청희 기자 chungvsky@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