효민, 2월 20일 신보 ‘얼루어’ 발표…본격적인 솔로 활동

[텐아시아=우빈 기자]

가수 효민 신보 ‘얼루어’ 재킷 이미지 / 사진제공 = 써브라임아티스트 에이전시

가수 효민이 세 번째 미니앨범 ‘얼루어(Allure)’로 돌아온다.

효민은 오는 20일 오후 6시 미니앨범 ‘얼루어’를 발표하고 타이틀곡 ‘입꼬리(Allure)’로 본격적인 활동에 시동을 건다.

앨범에는 그동안 효민이 솔로로 발표한 노래를 포함해 총 7곡이 수록될 예정이다.

앨범명인 ‘얼루어’는 불어로 보다(Look)라는 뜻과 영어로 매혹적이고 미스터리한 매력(the quality of being powerfully and mysteriously attractive or fascinating)이라는 뜻으로 효민만이 표현해낼 수 있는 독보적인 음악 세계를 담아낸다는 의미를 내포하고 있다.

그동안 컬러 테마로 나왔던 디지털 싱글 ‘망고(MANGO)’의 옐로우, ‘으음으음(U Um U Um)’의 에메랄드에 이은 결정판 앨범인 ‘입꼬리(Allure)’는 강렬한 레드 컬러로 이때까지의 컬러 바리에이션을 완성 시킬 예정이다.

특히 이번 앨범은 힙합 뿐만 아니라 R&B, 발라드 그리고 아이돌까지 다채로운 음악으로 대중들에게 인정받고 있는 브랜뉴뮤직의 라이머 대표와 효민이 처음으로 호흡을 맞춰 탄생시켰다고 해 팬들의 시선이 더욱 집중되고 있다.

소속사 관계자는 “이번 세 번째 미니앨범 ‘Allure(얼루어)’는 효민의 성숙함과 절제된 매력을 볼 수 있는 앨범이 될 것”이라 밝히며 많은 이들의 기대감을 더욱 높이고 있다.

우빈 기자 bin0604@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