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킬빌’ YDG, 1차 경연 무대 앞두고 울컥…’뜨거운 여운’

[텐아시아=유청희 기자]

‘킬빌’ 양동근/사진제공=MBC

 MBC 예능 ‘킬빌(Target : Billboard – KILL BILL, 이하 ‘킬빌’)에서 래퍼 YDG(양동근)가 관객들 앞에서 울컥한다.

오늘(7일) 오후 11시 10분 방송되는 ‘킬빌’에서는 특별한 여운을 선사한 YDG(양동근)의 무대가 공개된다.

1차 경연을 위해 관객들 앞에 선 YDG는 특별한 무대를 앞두고 올라오는 감정을 참지 못한 채 말을 잇지 못했다. 명불허전 ‘힙합 대디’답게 매번 여유로운 모습을 보였던 그가 ‘킬빌’에서 처음으로 울컥하는 모습을 보여 관객들의 안타까운 탄식이 이어졌다고 한다.

이런 그의 무대는 경쟁 아티스트들마저 숨죽이게 만들었다는 후문이다. 특히 리듬파워의 보이 비는 YDG의 무대가 끝난 후 “너무 여운이 쎄다”는 평을 남겼다. 

모든 사람들을 찡하게 만든 그의 1차 경연에 관심이 모아지는 가운데, YDG가 말을 잇지 못할 정도로 울컥한 이유는 무엇일지 관심이 모아진다.

또한 이번 방송에서는 YDG를 비롯해 도끼, 제시, 산이, 치타, 리듬파워, 비와이의 1차 경연 투표 결과를 통해 최초 탈락팀이 발생한다. 빌보드 점령을 꿈꾸던 인물들 중 첫 탈락의 고배를 마시게 될 팀은 누구일까.

‘킬빌’은 오늘(7일) MBC, 올레 tv 모바일에서 동시 방송된다.

유청희 기자 chungvsky@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