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동욱·유인나, ‘진심이 닿다’ 첫 방송 본방 사수 독려

[텐아시아=김수경 기자]

배우 이동욱(왼쪽), 유인나. 사진제공=tvN

tvN 새 수목드라마 ‘진심이 닿다’에 출연하는 배우 이동욱, 유인나의 본방 독려 사진이 6일 공개됐다.

‘진심이 닿다’는 이날 첫 방송된다. 로펌에 위장 취업하는 톱 배우 오윤서(유인나)와 완벽주의 변호사 권정록(이동욱)과의 로맨스를 그리는 드라마다.

공개된 사진 속에서 이동욱과 유인나는 각각 손으로 2월과 6일을 표현하며 시청자들이 본 방송을 사수하기를 바라고 있다.

제작진은 “극과 극인 권정록과 오윤서가 만나 펼치는 위장취업 로맨스가 시청자들의 연애 세포를 꿈틀거리게 만들 것이다. 첫 방송은 유쾌한 설렘으로 가득 채워질 것”이라고 밝혔다.

‘진심이 닿다’는 이날 밤 9시 30분에 방송된다.

김수경 기자 ksk@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