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카이캐슬’ 김혜윤, 예서 못지 않은 현실 열정 공개

[텐아시아=김수경 기자]

KBS2 예능 ‘해피투게더’. 사진제공=KBS2

오는 7일 방송되는 KBS2 예능 ‘해피투게더4’에 출연한 배우 김혜윤이 떡잎부터 남달랐던 근성의 소유자임을 고백했다.

이날 방송은 ‘캐슬의 아이들’ 특집 2부로 꾸며진다. JTBC 드라마 ‘스카이캐슬’에 출연한 김보라, 김혜윤, 찬희, 조병규, 김동희, 이지원이 등장한다.

극 중 예서 역을 맡았던 김혜윤은 드라마 캐스팅을 위해 의욕을 불태웠던 사연을 공개해 이목을 집중시켰다. 김혜윤이 일전에 한 드라마의 캐스팅에 합격하기 위해 ‘피아노를 잘 친다’고 거짓말을 했던 것이다. 하지만 악보도 볼 줄 몰랐던 김혜윤은 “극 중 ‘베토벤-비창’을 치기 위해 무작정 친구가 치는 걸 보고 며칠 밤을 새워 무작정 외웠다”고 전해 깜짝 놀라게 만들었다. 이에 주변에서는 “열정이 예서 못지않다”고 입을 모아 웃음을 자아냈다.

‘해피투게더4’는 7일 밤 11시 10분에 방송된다.

김수경 기자 ksk@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