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원희 “아이 낳아야겠다는 생각 없다, 내 삶에 만족” (조카면 족하다)

[텐아시아=우빈 기자]

‘요즘 가족 : 조카면 족하다?’ 김원희 / 사진=SBS 방송화면 캡처

방송인 김원희가 아이를 갖지 않은 진짜 이유를 공개했다.

5일 오후 방송된 SBS 설 특집 ‘요즘 가족 : 조카면 족하다?’에서 김원희가 결혼 14년차에도 아이가 없는 이유를 밝혔다.

이날 김원희는 “결혼했지만 아이를 갖지 않았다. 자매가 많은 가정에서 태어났고 조카도 있다”며 “아직까지는 아이를 낳아야겠다는 생각은 없다. 권장하진 않는다.  내 삶이고 저는 제 삶에 만족한다”고 말했다.

이어 “조카면 족하지 않을까요. 충분한 것 같다”고 덧붙였다.

김원희은 자신과 똑 닮은 조카 다연, 승균, 서연을 공개했다. 다연 양은 이모 김원희에 대해 “자랑스럽고 바쁘지만 시간도 많이 내주고 잘 놀아주는 이모”라고 말했다. 승균 군과 서연 양은 김원희에 대한 애정을 뽐내며 “내가 더 좋아한다”고 말해 웃음을 안겼다.

 

우빈 기자 bin0604@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