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 아육대’ 무큐리 축하 공연, ‘얼굴 천재’ 차은우 선서

[텐아시아=우빈 기자]

‘2019 아육대’ 사진=MBC 방송화면 캡처

‘2019 아육대’가 시작됐다.

5일 오후 방송된 MBC ‘2019 설특집 아이돌스타 육상 볼링 양궁 리듬체조 승부차기 선수권 대회'(이하 ‘2019 아육대’)에서 전현무가 큰 웃음을 안겼다.

이날 MC 전현무가 퀸의 프레디 머큐리로 변신한 ‘무큐리’로 개막식 공연을 펼쳤다. 퀸의 히트곡을 라이브로 열창하는 전현무의 모습에 참여 아이돌은 물론 팬들도 웃음을 참지 못 했다.

특히 전현무의 우스꽝스러운 분장과 함께 상큼한 아이돌의 비주얼이 대비돼 더 큰 웃음을 선사했다.

전현무, 이특과 함께 ‘2019 아육대’의 MC를 맡은 트와이스 사나는 “너무 떨리지만 든든한 선배님 두 분, 모든 팬 여러분과 재밌는 시간을 보내겠다”고 밝혔다.

이어 아스트로 차은우, 트와이스 쯔위, 아이콘 비아이가 아이돌 대표로 선서했다.

우빈 기자 bin0604@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