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이템’ 주지훈X진세연X김강우, 등장만으로 대단한 몰입감

[텐아시아=우빈 기자]

‘아이템’ 주지훈 진세연 1분 예고 / 사진=MBC 영상

MBC 새 월화드라마 ‘아이템’이 지금껏 없었던 새로운 드라마의 모습으로 안방극장을 찾는다.

‘아이템’은 꼴통검사 강곤(주지훈 분)과 프로파일러 신소영(진세연 분)이 특별한 초능력을 가진 아이템을 차지하려는 인간들의 욕망 속에 숨겨진 음모와 비밀을 파헤치는 판타지 블록버스터. 오늘(5공개된 1분 예고 영상이첫 방송에 대한 기대감을 상승시킨다.

영상은 어두운 터널에서 손전등을 들고 황급히 달려가는 강곤과 누군가에게 특별한 힘을 행사하고 있는 사람그리고 이어 비춰지는 신비한 초능력을 가진 물건들로 시작된다. “지금껏 이런 드라마는 없었다는 카피와 믿을 수 없는 일들이 지금 우리들한테 벌어지고 있어요라는 강곤의 대사가 쫄깃한 긴장감을 형성한다또한 사건 수사를 시작한 강곤과 신소영그리고 이게 있어서 참 재밌어라더니 무언가 사라짐을 인지하고 그게 나한테 어떤 물건인지 모르세요?”라며 순식간에 폭력성을 드러내는 조세황(김강우 분)의 등장은 이들이 파헤칠 아이템의 능력과 이를 둘러싼 사건을 한층 궁금케 한다.

뿐만 아니라 분명히 그놈 이었어요라는 강곤, “평범한 물건인데 이걸로 사람을 죽일 수 있잖아요라는 조세황의 대사와 함께 이어지는 긴박한 상황들과 완성도 높은 CG효과로 구현한 아이템의 초능력을 담은 장면들은 시선을 뗄 수 없는 몰입감으로 흥미를 자극한다

한편 아이템은 카카오페이지에서 인기리에 연재중인 동명의 웹툰이 원작으로 오는 11일 밤 10시 처음 방송된다.

우빈 기자 bin0604@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