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이템’ 주지훈X진세연 “설 연휴에도 열심히 촬영 중, 본방사수 부탁”

[텐아시아=우빈 기자]

‘아이템’ 주지훈 진세연 / 사진=영상 캡처

MBC 새 월화드라마 ‘아이템’의 배우 주지훈진세연이 황금 케미 가득한 설 인사를 전했다.

오는 11일 첫 방송되는 ‘아이템’의 주인공  주지훈과 진세연이 훈훈한 설인사와 덕담, 첫 방송 본방사수를 당부했다.

주지훈과 진세연은 설 연휴를 맞이해 저희는 설 연휴 끝나고 바로 시청자 여러분들을 찾아뵙기 위해서 오늘도 열심히 촬영 중입니다. 2019년 2월 월화에는 아이템을 꼭 확보해주세요. 2월 11일 월요일 밤 10시에 꼭 만나요새해 복 많이 받으세요라고 주거니 받거니 설 메시지를 전했다.

아이템은 카카오페이지에서 인기리에 연재중인 동명의 웹툰이 원작이다. 특별한 초능력을 가진 아이템을 차지하려는 인간들의 욕망 속에 숨겨진 음모와 비밀을 파헤치기 위해 뭉친 꼴통검사 강곤(주지훈 분)과 냉철한 프로파일러 신소영(진세연 분)이 공조 하며 특별한 케미를 선사할 예정이다.

제작진은 주지훈진세연이 남다른 시너지로 촬영장 분위기를 에너지 넘치게 이끌고 있다서로 잘 받아주고 맞춰주며 일찌감치 기분 좋은 호흡을 선보이고 있다며 보기만 해도 흐뭇한 미소가 지어지는 주지훈진세연의 훈훈함이 화면 속에 어떻게 담길지 기대해달라는 말과 함께 행복한 설연휴 보내시길 바란다는 설 인사를 덧붙였다.

‘아이템’은 ‘나쁜 형사’ 후속으로 오는  11일 처음 방송된다.

우빈 기자 bin0604@tenasia.co.kr